data_blog_top4.jpg

소아전문의 80%, 조기교육은 부정적

▲ 참고자료 : 사교육걱정없는세상 영유아 정신건강과 조기교육 토론회 자료집(2015.3.24.) 및 보도자료(2015.3.31.),

                 상세내용은 첨부파일 참조

▲ 수록 숫자는 반올림되었기 때문에 개별 숫자와 합계의 불일치 경우가 있으며, 이미지는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음


■ 소아전문의 80%, 조기인지교육, 영유아 정신건강에 부정적

 본 단체 설문조사에 응답한 소아청소년정신건강의학 전문의(이하, ‘전문의’) 80%(의견제출 10명 중 8명)는 조기인지교육이 영유아 정신건강에 부정적 영향을 더 크게 미친다고 하였으며, 그 이유로 ‘학업 스트레스(70%)’를 가장 많이 꼽았다.

 

 그리고 가장 문제가 되는 조기인지교육의 유형으로는 ‘많은 사교육 가짓수(70%)’를 가장 많이 꼽았으며, ‘학습목적의 영상물 반복 시청’이 발달에 적합하지 않다는 의견도 60%에 이르러 영유아 대상 영상물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높았다.

 

■ 소아전문의 70%, 조기영어교육, 영유아 정신건강에 부정적

 조기인지교육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조기영어교육이라고 할 수 있다. 이에 따라 관련 질문을 한 결과, 전문의 70%(의견제출 10명 중 7명)는 조기영어교육이 영유아 정신건강에 부정적 영향을 더 크게 미친다고 하였으며, 그 이유로 ‘낮은 학습 효과(60%)’를 가장 많이 꼽았다.

 

 그리고 가장 문제가 되는 조기영어교육의 유형으로는 소위 영어유치원이라 불리는 ‘영어전문학원(60%)’를 가장 많이 꼽혔다.

 

■ 영유아 시기의 과도한 학습환경 노출으로 인한 영향

 영유아 시기에 과도한 학습환경에 노출될 경우, 장기적으로 어떤 영향을 받게 되는지를 살펴본 결과 전문의 10명(대체로 그렇다 7명, 매우 그렇다 3명) 모두가 ‘학습 스트레스에 취약해 문제행동이 나타날 가능성이 높다’고 응답했다. 이 뿐 아니라 ‘부모와의 관계 형성에 어려움을 겪는다’고 판단한 전문의가 9명(대체로 그렇다 7명, 매우 그렇다 2명)이었다.

 

 또한, 조기인지교육을 경험한 내원 아동은 정서적 발달에 가장 큰 문제가 있으며, 특히 낮은 자신감(77.8%), 집중력 저하(66.7%) 등이 큰 문제로 꼽혔으며, 대인관계 문제에 있어서는 부모와의 관계 형성에 큰 어려움을 겪는다는 응답이 66.7%로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해, 부모와의 관계 악화로 인한 또 다른 문제들이 유발될 가능성이 있음을 시사했다.

 

 

 

 

2015-03-24 영유아 정신건강과 조기교육 토론회 결과보도.pdf

 

 

작성 : 민유리(교육통계센터 연구원) | yulesam62@gmail.com, 02)797-4044~6(내선 505) | 게시물 활용시 출처 필수 기재

사교육걱정없는세상 후원신청

Posted by 교육통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