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ta_blog_top4.jpg

사교육 과열지구 13개 학원 선행교육 실태조사

▲ 참고자료 : 사교육걱정없는세상 보도자료(2014.7.7.), 상세내용은 첨부파일 참조

▲ 조사대상 : 사교육 과열지구(강서, 대치, 목동, 송파, 중계) 13개 학원

▲ 수록 숫자는 반올림되었기 때문에 개별 숫자와 합계의 불일치 경우가 있으며, 이미지는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음


■ 수학 최대 선행교육 정도 변화

 본 단체에서는 ‘공교육 정상화 촉진 및 선행교육 규제에 관한 특별법’(이하 ‘선행교육 규제법’) 제정운동을 진행하면서 2012년, 2013년에 학원의 선행교육 실태에 대한 조사를 해왔다. 올해에는 선행학습규제법이 통과되어 9월에 시행을 앞둔 시점이기에 선행교육 실태가 호전되었으리라는 기대를 하면서 조사에 임했다. 그러나 사교육 과열지구의 중대형 10개 학원의 최대 선행교육은 오히려 더 심해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전 년도의 조사결과와 비교해보면, 10개 학원 중, 선행정도가 증가한 곳이 4곳, 지난해와 같은 곳이 2곳, 감소한 곳이 4곳이었으며, 평균 3.5년 이상의 선행교육을 실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청산학원(강서본원)은 2013년 2년 선행에서 5년이 증가해 7년 선행을 실시하는 것으로 나타나, 가장 심각한 상황이라고 보여진다.

 

■ 2014년 조사결과

 올해에는 기존의 10개 학원에 3개 학원을 추가하여 조사하였으며, 이 3개 학원을 포함하여 13개 학원들을 다시 분석해보면, 최대 선행교육 정도는 평균 4.2년으로 증가하게 된다.

 

 

보도자료.hwp 첨부자료(선행판단기준).hwp

 

작성 : 민유리(교육통계센터 연구원) | yulesam62@gmail.com, 02)797-4044~6(내선 505) | 게시물 활용시 출처 필수 기재

사교육걱정없는세상 후원신청

Posted by 교육통계

댓글을 달아 주세요